최종편집
2019-10-16 오후 11:38: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전국핫뉴스
논산뉴스
백제뉴스
계룡금산뉴스
정가의회뉴스
선거관련소식
여론광장
선거뉴스
배틀뉴스
워홀뉴스
폭로뉴스
반론닷컴
알통큐뉴스
아름다운 뉴스
병영뉴스
스포츠뉴스
축제행사뉴스
교육뉴스
충남교육소식
농민뉴스
환경뉴스
선거관련법률
인사이드
기자탐방
읍면동뉴스
인물동정
시민알림방
여행가볼만한 곳
추천맛집
영화문화산책
주말여행
화제의 인물
IT 소식
각종공고문
각종양식서식
주요행사안내
행사결혼소식
오피니언
김일남칼럼
Nsi 칼럼
Nsi 신문고

[배틀]논산시는 빚 더미의 시?
시민이 부담해야할 빚 760억
당기사는 안전행정부가 발표한 전국지자체의 부채 현황입니다
당기사는 논산시의 일부 인사가 빚더미가 760억이 아나라고 시민 들에게 근거없는 말?로 부정하여 다시 출판하는 기사이며 이 수치는 안전행정부가 발표한 정확한 수치임을 알려드립니다.근거도 없는 유비통신에 현혹되지 마시기 바랍니다.(2013년10월2일..
[배틀뉴스]빚얻어 각종 선심성 행정
펼치는 논산시~ 시민 세금부담만 가중
시민의 세금을 주머니돈으로 착각하는 듯한 논산시?
지난해 1073억원 2010년(황명선시장 임기시작:2010년7월1일) 대비 102억 원 의 부채가 늘어났다. 논산시의 부채가 매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어 시민 부담만 증가시키고 있다.
[배틀]논산시는 빚 더미의 시?
시민이 부담해야할 빚 760억
빚더미의 시가 각종행사는 많이 치루고있으니?시민의 허리는 어찌될까?
논산시는 지자체 채무(A): 441억, 공기업 부채(B): 143억, 민자사업 부담액(C): 176억, 총부채(A+B+C): 760억, 연간 예산(D): 5,300, 공기업 자본(E): 573, 총부채비율(총부채/D+E): 12.9% 이다.
[배틀뉴스3탄]논산예스민딸기클러스트사업 공사시공건 의혹
1) 논산00사업 건(9월4일 날짜로 감사원 감사의뢰됨)~ 공사 시공비리 사안임~ 중요기계 부품을 페인트로 덧칠한 중고제품으로 시공하고 준공검사를 받은 심각한 사항임,시공자,감독자(감리단),준공검사자(논산시)가 책임져야할 사항으로 생각되는바
[배틀뉴스]준공검사 안받고 건물 사용한 000 웨딩홀, 시장도 의장도 불법한 일에 동조하다
논산소방서장도 한통속...
준공검사와 사용허가도 받지않고 은진면의 000웨딩홀 건물에서 2013년9월10일 은진면 의용소방대장 이,취임식 행사를 가졌다.
[배틀뉴스제2탄]논산예스민딸기클러스트사업 공사계약및시공건 의혹
1) 계약: 공사계약 관련하여 국가표준계약에 의한 원칙적인 계약을 수행 했는[배틀뉴스제1탄]논산 예스민딸기클러스터 사업 가공 공장이 멈추어 있는 이유는?
[배틀뉴스제1탄]논산 예스민딸기클러스터
사업 가공 공장이 멈추어 있는 이유는?
논산시가 2008년도 지역농업클러스터 정부지원사업단에 선정된 뒤 2010년까지 3년동안 43억여원을 투입, 딸기를 중심으로 산.학.연.관을 연계한 네트워킹으로 주체간 상호발전을 도모키 위한 예스민딸기클러스터사업이 선정 되었으나 2013년 현재까지 도..
[배틀뉴스]논산시민의 권익은 짓밟아
버리고도 본인들의 권익만 주장하는 논산시의..
논산시의회를 시민의 이름으로 국민권익위원회에 전재하기로 결정했으며. 시민을 전국적으로 창피하게한 행동후에도? 일언 반구의 사과도 하지않는 그들의 행동은? 옳은 일인가?
[배틀뉴스]국민권익위원회와 충남도의
이첩 민원을 우습게 취급하는 논산시 감사담..
민원인을 우롱한 논산시 감사담당관실에서 보낸 답변 서류
논산시 감사담당관실은 국민권익위원회와 충남도의 이첩민원을 아래와 같이 소홀하게 취급하고 있으며 국민권익위원회와 충남도를 우습게 취급하고 있는것은 아닌지? 국민권익위원회와 충남도에 질문합니다.
[배틀뉴스]민원인에게 황당한 행위를
자행한 논산시 감사담담관실의 이야기
시민을 위한 감사담담관실이 되어야한다
1) 논산시 공무원의 민원정보 누설및 편파행정에 대한 민원인의 철저한 조사요구를 충남도에 의뢰. 2) 충남도 조사결과는? 공무원이 민원사무처리에 관한 법률 제 26조(정보보호)를 위반한 건으로 판단되어 논산시 감사부서로 하여금 면밀히 ..
[배틀뉴스]논산시 하천쓰레기
공공근로 사업 선발 의혹
시 환경과는 지난 2월 1일부터 8명을 선발하여 1조와 2조로 나누어 주변 하천에 유입된 방치 쓰레기를 수거 하고 있다.
[배틀뉴스]논산시 문화관광과
문화예술회관은 대관이 어렵다,~ 시민의 윗전
문화 깜깜 예술회관 어느 공무원의 아집인가?
논산시 문화관광과에서 관리하고있는 문화예술회관 대관을 하고져 대관신청을 했던 논산시민으로 이루어진 모단체회장 취임식을 하고져 몇일전 2013년6월29일(토)대관신청을 했으나 이제는 주말은 대관신청을 받지 않는다는 예술회관담당자의 답변에 모 ..
[배틀뉴스]유통기한 지난 과자로 어린이날 논산시 꿈나무들에게 제공?함은 논산..
어린이집의 현재 운영 형태를 말하는 의혹이?
우리뉴스에 보도된 기사~ 너무나 기가막혀 퍼온뉴스이다. 어린이날에 논산시에서 육천만원을 보조받아 어린이집 총연합회(회장 김00)가 주체한 어린이날의 주체행태이다.
[배틀뉴스]논산시 간부직 공무원들의
국가적인 위기도 상관않고 여행간 사건은?
현재 법정투쟁 중이며 각종비리에 대한 배틀은 계속됩니다
NSINEWS 는 2년여동안 법정투쟁을 하여 이 사건이 대법원에서 2010,09월 09일 무죄판결을 받았다.
[배틀뉴스]개인정보 보호법을 함부로 운영
하고 있는 논산시 건설과 개인정보 담당자
민원인이 제기한 민원건을 민원인외의 시민들이 알고있슴은 개인정보를 함부로 다루고 있는 논산시 각과 민원담당자들의 개인정보보호법 위반의 예이다. 이민원은 발췌하여 개인정보보호법 위반의 예로 국가기관에 올려 두번다시 개인정보보호법을..
 
1.  [배틀]논산시는 빚 더미의 시?  .. 2013-11-08
2.  [배틀뉴스]빚얻어 각종 선심성 행정 .. 2013-11-03
3.  [배틀]논산시는 빚 더미의 시?  .. 2013-10-02
4.  [배틀뉴스3탄]논산예스민딸기클러.. 2013-09-26
5.  [배틀뉴스]준공검사 안받고 건물 .. 2013-09-23
6.  [배틀뉴스제2탄]논산예스민딸기클.. 2013-09-05
7.  [배틀뉴스제1탄]논산 예스민딸기클.. 2013-08-30
8.  [배틀뉴스]논산시민의 권익은 짓밟아.. 2013-07-28
9.  [배틀뉴스]국민권익위원회와 충남도.. 2013-07-15
10.  [배틀뉴스]민원인에게 황당한 행위를.. 2013-07-11
11.  [배틀뉴스]논산시 하천쓰레기  .. 2013-06-05
12.  [배틀뉴스]논산시 문화관광과  .. 2013-06-04
13.  [배틀뉴스]유통기.. 2013-05-08
14.  [배틀뉴스]논산시 간부직 공무원들의.. 2013-04-18
15.  [배틀뉴스]개인정보 보호법을 2013-04-10
 1 2 3  
혁신학교 결실을 보이다
숲속 가을음악회
아프리카돼지열병 특..
전국상업경진대회 4명..
개학기, 어린이 교통사..
법무부 법사랑 위원 ..


방문자수
  총방문자수 : 188,149,024
  현재접속자 : 36
▲위로 | 엔에스아이뉴스 | 우:33011) 충남 논산시 연무읍 동안로 950번길 71 논산인터넷뉴스
제보 광고문의: 070-7135-3515 | 팩스: 0505-361-9502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보기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5.9.8 | 등록번호 충남 아00003호
발행,편집인: 김혜순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혜순
Copyright by ns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szen@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