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04-14 오후 11:18: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전국핫뉴스
논산뉴스
백제뉴스
계룡금산뉴스
정가의회뉴스
선거관련소식
여론광장
선거뉴스
배틀뉴스
워홀뉴스
폭로뉴스
반론닷컴
알통큐뉴스
아름다운 뉴스
병영뉴스
스포츠뉴스
축제행사뉴스
교육뉴스
충남교육소식
농민뉴스
환경뉴스
선거관련법률
인사이드
기자탐방
읍면동뉴스
인물동정
시민알림방
여행가볼만한 곳
추천맛집
영화문화산책
주말여행
화제의 인물
IT 소식
각종공고문
각종양식서식
주요행사안내
행사결혼소식
오피니언
김일남칼럼
Nsi 칼럼
Nsi 신문고
2017-09-08 오후 3:20:59 입력 뉴스 > Nsi 칼럼

청소년 범죄 막을 방법이 있다!
‘할매할배의 날’ 이제 전국으로 확산해야 한다.



최근 부산에서 그리고 강원도 강릉에서 청소년들의 도를 넘어선 폭행사고가 발생하고 있다.

 

그리고 청소년을 보호하고 있는 법에 대한 개정을 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넘쳐나고 있다. 그러나 법보다는 인간의 도리와 가치를 먼저 생각해야 한다. 즉, 인성 교육이 법보다는 우선해야 한다는 말이다.

 

필자가 초등학교를 다니던 시절, 그러니까 불과 40여 년 전, 우리는 거의 대부분 대가족이라는 문화 속에 살고 있었다. 그러나 시간은 흘렀고 우리가 선진국에 진입하기 위해(먹고 살기 바쁘고 개인주의에 빠져) 핵가족이라는 말이 유행하더니 이제는 나 홀로 가정 등 1인 가구가 전체의 27.9%를 차지하게 되었다.

 

이는 급속한 핵가족화 등으로 인해 대가족이 사라지고 가정이 해체되는 것을 우리는 우리가 살아 있는 시대에 경험하게 되었다. 우리가 살고 있는 경북지역은 특히, 동보다는 읍면지역으로 나가보면 홀로 계시는 1인 가구를 형성하는 노인 가구가 넘쳐나고 있다. 그리고 이제 대가족 구성이나 그것을 보는 것 자체가 너무 낯선 환경이 되어버렸다.

 

또한, 가족끼리 마저도 대화 등은 이제 잘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고 한다. 문명의 이기인 휴대폰 등이 같은 가족 안에 위치하게 된 것이다. 대화 없는 가족, 게임이나 자기만의 세계에 갇혀 있는 아들과 딸, 그리고 무기력한 부모만이 남아있을 뿐이라고 한다.

 

성인들은 연쇄 살인 사건 등 끔찍한 사건들이 그리고 청소년들 사이에서는 집단따돌림과 폭행 등이 난무한 세상이 되어버렸다. 과연 우리는 우리의 인간성을 회복할 수 있을까하는 한숨 섞인 우려의 목소리가 나온다.

 

본 필자는 이러한 부분들이 모두 우리의 ‘가정’이 해체 되면서 생겨난 일이라는 생각을 떨칠 수가 없다.

 

이러한 중심에 경상북도가 추진하고 있는 할매할배의 날이 있다. 2014년 선포식을 개최하고 경상북도에서 실시하고 있는 할매할배의 날 행사는 김관용 경북도지사의 공약이었다.

 

김관용 경북도지사는“손자손녀가 조부모님을 찾아가 삶의 지혜를 배우고 소통하는 날로, 인성이 넘치는 행복한 사회구현이 제정목표이다”고 밝히며, “학생들의 인성교육을 강화하며 할매할배의 날이 지속가능한 기념일이 되도록 매년 계획을 수립하겠다”고 강조한다.

 

즉, 경상북도는 할매할배의 날을 청소년들의 인성교육 강화를 목적으로 한다는 것을 밝힌 것이다. 그리고 세계적으로도 14개 국가에서‘조부모의 날’을 정하고 있다고 한다.

 

본 필자는 우리의 미풍양속은 밥상머리 교육에 있다고 생각한다. 청소년들이 할매할배와 만남을 가지면 가질수록 우리의 미풍양속은 다시 살아날 것이라 생각한다.

 

필자는 문재인 정부에 제안 한다. 매월 ‘할배할매의 날’을 지정하여 가족 간, 세대 간 소통으로 가족공동체를 복원하고 격대문화의 확산으로 청소년들에게는 인성교육을, 어르신들에게는 삶의 보람과 자존을 회복하기 위해 새로운 가정을 맞이할 것을 말이다. 그리하여 밥상머리 교육으로 서로를 아끼고 사랑하는 법을 다시 한 번 찾기를 바란다. [경북인터넷뉴스(gbinews@hanmail.net)]

 

 

 

김혜순(kiuminet@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4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남북 평화와 번영의 ..
”남북 평화와 번영의 ..
지역균형뉴딜 성공에 ..
“자치분권 실현과제 ..
강경중앙초등학교 초..
지역균형뉴딜 성공에 ..
육군사관학교 논산 유치에 힘 모은다
돌봄 종사자·항공 승무원 대상 코로나19 백신..
학교 배수관로 품앗이 정비
자유학년제 업무담당교사 협의회 개최
학교업무최적화 학교 담당자 연수
어려운 농가에 100만원 상당 바우처 지급
논산부시장 취임100일,코로나 극복·현안사업 ..
초중고 교육복지 담당자 연수 실시
방역수칙안내 및 홍보물 배부 나서
75세 이상 어르신 1차 백신접종 마무리
논산여중운영위원회 기념식수로 출발
강경JC,지속가능한 봉사활동 기반 마련
안전하고 효율적인 통학차량 운행노선 적정성 ..
상생형 지역일자리로 경제성장·상생발전 도모
소외계층위해 5백만원 성금기탁
고교학점제 선도지구 현장협력지원단 1차 협의..
학생상담자원봉사제 4월 자체연수
2019개정누리과정 역량강화 연수 실시
창의행정 가로막는 행정안전부 공유재산 운영..
보건의 달 기념 20만보 걷기 이벤트 1800명 돌파
제221회 임시회 개회
오케스트라로 편곡된 교가!
논산시청소년육영회 주관 장학금 및 표창 전달..
교육행정 학습공동체 및 동아리 힘찬 시작!
어린이와 함께하는 ‘오감자극’ 건강여행방 운영
반려동물과의 따뜻한 ‘동행’
연무대기계공업고등학교 총동문회 마스크 10만..
농기계 사용, 첫째도 둘째도 안전!
“안전한 논산, 우리 손으로!”
학교급식점검단 학부모위원 사전 연수
다독다독 생각키움 독서교육
동고동락카드 10% 특별할인
소상공인 대상 온라인 전자상거래 마케팅 교육..
화훼 농가 돕기 행사 추진
2021년 꿈키움멘토링 운영
일군 토건 '스위트클래스 강경 ' 2일 견본주택..
1분기 평생학습관 프로그램 운영
지역연계 공동교육과정 개강
탄소중립 3.6.5. 운동 적극 추진
일반직 공무원 멘토-멘티 결연식 가져


방문자수
  총방문자수 : 211,538,283
  현재접속자 : 153
▲위로 | 엔에스아이뉴스 | 우:33011) 충남 논산시 연무읍 동안로 950번길 71 논산인터넷뉴스
제보 광고문의: 070-7135-3515 | 팩스: 0505-361-9502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보기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5.9.8 | 등록번호 충남 아00003호
발행,편집인: 김혜순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혜순
Copyright by ns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szen@naver.com